슈틸리케 감독, '한국형 늪 축구' 어떻게 만들었나

이런 기사에 왜 리플이 없지. 간만에 성의있는 좋은 기사네요! 기자님 수고요^^ 사실 김진현이 70%이상 만든 거 아닌가. 수비 대인마크 조직력 좀 더 집중해야 한다 이번에 꼭 우승하자
기자님 성의도 어마어마 하네요 잘 봤습니다 슈틸리케한테서 껌거슨의 냄새가 난다 꾸역꾸역 이기는거 보면 무실점 한 것은 자랑할만한 게 맞는데 솔직히 가슴 철렁한 실점 먹혀도 할말 없는 장면도 많았다

아직 얼마 안되서 비판하긴 이르지만 분명히 지적하고 넘어가야할 문제인 것은 맞다 확실히 월드컵 때보다는 잘하드라 도대체 홍명보는 무슨짓을 했길래 이런 뛰어난 애들을 월드컵 때
그 지경으로 만들어 놓은거야  땅사러 돌아다니느라 시간이 없었나 ㅋ 호주전보니까 상대팀 압박에 너무 허둥지둥대다가 볼 뺏기던데 이 부분 좀 고쳐야할 듯 2002년 히딩크의 압박축구와 비슷하네요.

한넘 잡으면 사방에서 몰려들어 압박해서 공을 패스 차단 또는 실수를 유발 시켰엇는데 역시 기본 기술이 딸리면 체력을 이용한 압박축구를 해야지 살아남네요.
2002년때도 여러 요인이 있었지만 실점이 적었기에 4강까지 갈 수 있었지요. 슈틸리케 감독이 히딩크와 2002년 팀에서 해답을 찾은것 같습니다.

히딩크 차기 핌베어벡은 히딩크 밑에 있엇으면서도 그걸 못했는데. 한국형 늪이라..ㅋㅋ 새로운전술이야? 전략이야? 아니면 전략전술인데 어쩌면 우리도 햇갈리는 그런것이야 ? 늪 같은소리하네..
수비들 병맛이라 순전히 운으로 무실점한 거지 8강 가봐라 개 털릴 듯 이런 애들로 공격 축구하단 말아 먹것어. 수비라도 해서 골이나 먹지 말자 국민들이 지도자만 좋으면 엄청난 효과를 내는 민족이다.
잘 따르고 열심히 하는 민족 아니더냐. 노예 근성이라고 하지만 뭉칠땐 또 엄청나다는거 어짜피 우승만 하면 우리나라 냄비나 기레기들은 몇골 넣고 경기력이 어떠했는가는 신경안쓴다

어제 경기 보며 잊고 있던 단어가 생각났다 '투지' 슈감독님 대표팀에 투지를  불어넣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참에 무실점 무패로 우승까지 도전해보자! 저 전술은 허정무가 자주 썻던 전술인데;
사람들이 새로운 것처럼 받아들이내 ㅋㅋ 허정무가 쓸 때는 무전술축구에 재미 없는 수비축구라고 까더니 슈틸리케가 쓰니까 꼼꼼한 수비축구라고 찬양하내 ㅋㅋ 참 허정무만 불쌍하다
골키퍼들끼리 경쟁을 유도해 허술한 수비진이었지만 선방이 나오면서 무실점으로 갈 수있는 원동력이 나온 거 같은데요.

완벽한 실점 상황에서 수퍼세이브가 나오질 않았으면 수비진 멘탈 붕괴, 지난 월드컵 같은 결과가 나왔을 것 같다라는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결론적으로 감독님의 골키퍼들의 심리를 자극하여
능력 120프로 끌어올리고 그러므로서 수비진 멘탈을 잡은 효과로 늪을 만든 거 같아요 진심 이런게 기사다 정확한 분석과 자극적인 내용을 배제하고 객관적과 논리적으로 쓴 기자는 진정한 스포츠기자다
몇몇 천박한 기자들 때문에 피해른 본게 함정이지만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천박한 기자들과의 클래스의 차이를 보여주십시오 사진에 표시해가며 촘촘히 기사 써주신 덕분에 좀 더 쉽게 이해했어요 감사합니다^^

감독 부임한지 얼마 되지도 않앗는데 연승한 것은 좋은 일 그러나 이길 수도 잇고 질 수도 잇는 게 축구고 이러다가 패한다할지라도 잣대 가혹하게 들이밀지 말고 조용히 4년동안 지켜보고 평가햇음 좋겟다..